글로벌경제신문

2019.07.19(금)
center
사진=블랙베리(왼쪽), 사일런스(오른쪽)
[비욘드포스트 한경아 기자]
블랙베리가 인공지능(AI)·사이버보안 전문 기업 사일런스(Cylance)를 인수했다고 21일(현지시간) 밝혔다.

블랙베리는 사일런스의 머신러닝과 AI 기술은 블랙베리의 양극단 보안 커뮤니케이션 개발에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임베더블 AI 기술(embeddable AI technology)은 사물인터넷(IoT)을 위한 보안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블랙베리 스파크' 개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관측된다.

존 첸 블랙베리 회장 겸 CEO는 "블랙베리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AI·사이버보안 기업으로 도약했다"며 "사일런스의 기술을 더해 더욱 강력해진 블랙베리의 보안 솔루션 포트폴리오는 주요 기업이 양극단 구성, 보호, 연결을 유지하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아 기자 hga@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