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K4 에어로노틱스에 2500만달러 투자 합의
center
한화시스템이 개인용 항공기 기업인 미국의 K4 에어로노틱스(K4 Aeronautics)에 2500만달러(약 295억원)를 투자한다고 11일 밝혔다. 장시권 대표이사(왼쪽)와 벤 티그너 K4 에어로노틱 CEO. (사진=한화시스템 제공)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한화시스템이 미래 새로운 교통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는 에어택시 시장에 진출한다.

한화시스템은 11일 에어택시 시장 진입을 위해 해외 개인용 항공기(PAV) 기업인 미국의 K4 에어로노틱스(K4 Aeronautics)에 2500만달러(약 295억원)를 투자한다고 밝혔다.

K4 에어로노틱스는 고효율 저소음의 PAV를 구현할 다수의 특허를 가지고 있으며, 특히 전기 추진식 PAV 제품 개발에 기반이 될 기술 라이선스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투자를 통해 한화시스템은 K4 에어로노틱스의 일정 지분을 확보하고, 미국 시장을 공략할 PAV 개발에 함께 참여하게 된다. 향후 점진적으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PAV는 차량 증가로 인한 교통체증과 인프라 확충 한계, 대기오염과 소음 등 환경 이슈를 극복할 새로운 운송 수단으로 부각되고 있다. 특히 최근 배터리·모터 기술의 발전과 충돌회피, 자율비행 등 첨단 기술의 등장으로 PAV를 새로운 운송수단으로 개발하려는 업계 및 각국 정부의 움직임이 활발하다. 실제 보잉, 에어버스 등 글로벌 항공기 제조사 및 다수 스타트업 기업들이 PAV 개발을 본격화하고 있다.

이지율 비욘드포스트 기자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