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토털 홈케어 기업 현대렌탈케어는 12일 음식물처리기 생산 중소업체 ‘멈스’의 ‘가정용 음식물 처리기(MUMS-S, 싱크대 일체형)’ 렌탈 상품을 오는 14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음식물 처리기는 인체에 무해한 미생물(유산균, 효모등을 배합)을 분해에 활용하는 친환경 제품이다. 시중에 판매되는 음식물 처리기처럼 분쇄나 건조의 과정을 거치지 않고, 미생물만을 활용해 음식물을 분해하기 때문에 소음이 거의 없다.

아울러 음식물 처리기 내부의 4곳(상부, 하부)에서 15분에 한 번씩 물을 분사하는 ‘자동 물 세척 기능’을 갖춰 음식물이 분해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악취도 줄였다.

멈스 가정용 음식물 처리기 렌탈 상품 의무 사용기간은 48개월이며, 사용기간 동안 현대렌탈케어가 6개월마다 미생물 보충 및 정밀 세척 서비스를 제공한다.

월 렌탈료는 2만6900원이다. 현대렌탈케어 제휴 신용카드인 ‘현대큐밍 하나카드’를 발급받은 고객이 멈스 가정용 음식물 처리기 할인 혜택을 선택하고 전월 30만원 이상을 사용할 경우 월 1만3000원이 할인된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