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비욘드포스트 김도현 기자] 급융 앱 '토스'가 지난 7월 기준 안드로이드 금융앱 가운데 사용자 1위를 기록했다.

앱·리테일분석서비스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가 올 7월 한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기준 금융앱 사용자 수 현황을 조사한 결과, 사용자가 가장 많았던 금융 앱은 '토스'였다.
'토스'는 지난 7월 한 달간 609만명이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작년 7월 342만명 대비 78%의 성장률을 보였다. 2위는 '카카오뱅크'로 작년 7월 349만명에서 올 7월 596만 명으로 작년 동월 대비 사용자가 71% 증가했다. 3위는 'NH스마트뱅킹'으로 595만 명, 4위는 'KB국민은행스타뱅킹'으로 526만 명, 5위는 'ISP/페이북'으로 482만 명이 이용했다.

연령대별로 10대, 20대가 '토스'를 가장 많이 사용했고, 30대는 '카카오뱅크', 40대 이상은 'NH스마트뱅킹'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