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SC제일은행은 6일 시간대별로 할인 혜택을 달리 제공하는 '뉴타임카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출근 시간대인 오전 7~9시에는 주요 편의점과 제과점, 낮 12시~오후 2시에는 음식점과 커피전문점, 퇴근 시간대인 오후 7~9시에는 음식점과 드러그스토어, 오후 10시~자정까지는 배달 애플리케이션(앱)과 주요 인터넷 쇼핑몰에서 5%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주말·공휴일 특화 서비스로 에쓰오일(S-Oil) 주유시 리터당 60원을 깎아주고,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3대 마트에서 5%를 할인해준다.

할인 혜택은 전월 이용실적에 따른 최대 청구할인 금액 내에서 제공된다. 30만~50만원 미만일 경우 최대 1만원, 70만원 이상일 경우 최대 3만원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카드 출시 기념으로 오는 11월30일까지 점심 시간대에 모두 25%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와 영업점, 고객컨택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장호준 SC제일은행 리테일금융총괄본부 부행장보는 "고객들의 소비성향과 니즈를 다각도로 반영한 뉴타임카드는 특정 가맹점에서만 높은 할인율을 제공하는 것보다 상대적으로 많은 가맹점에서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데에 중점을 뒀다"고 강조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