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정지원인스타그램
[비욘드포스트 박명진 기자] 정지원 아나운서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새댁이 되어 맞는 첫 명절, 수줍게 기쁜 소식을 전하려 합니다"고 말문을 열었다.


"저희 부부에게 둘이 떠난 신혼여행에서 셋이 되어 돌아오는 기적같은 일이 벌어졌고, 감격스럽고 신비로운 날들이 이어지고 있어요"라며 임신 소식을 전했다.


끝으로 "입덧도 없이 건강하게 잘 자라는 우리 아가 무지 설레고, 떨리고, 걱정도 앞서는데, 내년 1월에 건강하게 만날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려요.라며 "모두들 따뜻한 추석 명절 보내세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지원 아나운서는 지난 4월 영화감독 소범준과 결혼했다.

jbd@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