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KBS
[비욘드포스트 박명진 기자] 16일 방송된 KBS 1TV '가요무대'는 '친구' 편으로 꾸며진다.


다양하고 왕성한 활동으로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미기가 유진표의 ‘천년지기’를 자기만의 버전으로 불러 가창력을 뽐냈다.


‘가슴으로 노래하는 행복한 음악쟁이’를 자처하고 있는 그녀는 신나는 무대로 관객석에 좋은 기운을 전했다.


여섯 번째 무대에 오른 가수 성은은 나미의 '영원한 친구'를 상큼발랄한 댄스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였고 환호성을 이끌었다.

jbd@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