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올랜드아울렛, 대구점 한 달간 올 첫 혼수 가전 · 가구 할인 서비스 진행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국내 최대 리퍼브 전문매장인 올랜드아울렛 대구점이 가전과 가구를 최대 80% 할인 판매하는 ‘2019 혼수 가전·가구 대축제’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2019 혼수 가전·가구 대축제’ 행사는 9월 20일부터 10월 20일까지 한 달간 진행하는 행사로 주요 브랜드는 한샘, 레이디 등 유명 가구 브랜드를 40∼70%, 에어컨 및 냉풍기를 48%~57%, 그 외 여름 가전을 48%~80%까지 할인판매한다.

에어컨과 냉풍기도 ‘반값’에 선보인다.

‘냉풍기’는 57%, ‘이동식 에어컨’은 51%, ‘벽걸이에어컨’은 51% , ‘스텐드에어컨’은 48% 할인해 판매한다.

또 제습기는 48%, 의류건조기(8㎏)는 54% 할인해 판매한다. 이들 제품은 전시상품 리퍼브다.

여름 가전도 특가 판매에 돌입한다.

‘스텐드선풍기’를 80%, ‘에어 써큘레이터’는 73%, 이외에도 빙수기, 제빙기, 믹서기 등을 54∼59% 싸게 판매한다.

특별 이벤트인 1000원 행복 및 반의반의반값 행사도 진행한다.

매월 셋째 일요일에 진행하는 이벤트로 유명 브랜드 식탁과 책상, 옷장 등을 1000원에 판매하는 ‘1000원의 행복’ 행사와 TV, 노트북 등을 75% 싸게 파는 ‘반의반의반값’ 행사를 한다.

리퍼브 매장은 소비자의 변심이나 포장 상자 손상, 미세한 흠집 등으로 반품된 상품이나 전시용 상품 등을 저렴한 가격에 재판매하는 매장을 말한다.

올랜드아울렛 대구점 이경 대표는 “이번 ‘2019 혼수 가전·가구 대축제’를 통해 가전과 가구, 생활용품 등 가성비 높은 상품을 최대 80% 할인판매한다”며 “소비자 입장에서는 알뜰쇼핑을 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 라고 말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