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스칸디나비안 스타일의 덴마크 슈즈브랜드 ECCO(에코)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가을을 맞이하여 신발장 속 아이템은 바꾸고 싶은데 어떤 아이템을 사야할지 모르겠다면, 유행을 타지 않는 기본 아이템이 있는지 다시 살펴보자. 스칸디나비안 스타일의 덴마크 슈즈브랜드 ECCO에서는 올 가을 훈훈한 댄디룩을 완성할 수 있는 FW 기본 아이템인 비트러스 I’을 선보인다.

‘비트러스 I’는 ECCO 포멀 라인에서 가장 혁신적인 컬렉션으로 전통적인 아닐린 염색기법을 더해 고급스러움을 자아내는 프리미엄 슈즈이다. 특히 포멀 슈즈 디자인을 모던하고 혁신적인 기술로 재 탄생시킨 완벽한 드레스 슈즈로 최상의 착화감과 지지력을 위해 인체공학적 인레이솔을 적용하고, 발 앞쪽에는 코르크 레이어를 장착해 뛰어난 쿠션감과 흡습성을 자랑한다.

발의 굴곡을 그대로 살린 ‘비트러스 I’는 자연스럽고 편안한 착용이 가능해 평소 오피스룩으로 연출하기 좋으며, 유행을 타지 않는 미니멀한 디자인으로 클래식 수트는 물론 캐주얼한 데님 팬츠와도 자유롭게 매치 가능하다. 이번 신제품은 레이스업 슈즈와 윙팁 디테일의 첼시부츠 2가지 디자인으로 출시된다

에코 코리아 마케팅 팀 장재희 팀장은 “봄, 여름에 비해 가을, 겨울에는 특히나 단순하고 미니멀한 아이템을 찾는 남성들이 많은 편”이라고 설명하며, “이번에 출시된 비트러스 I(VITRUS I)은 포멀한 룩은 물론 캐주얼한 룩에도 잘 어울리는 디자인으로 활용도가 높아 패션을 잘 모르는 남자들도 부담 없이 신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