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자료=미래세셋대우)
[비욘드포스트 강기성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지난달 말 기준 퇴직연금의 최근 1년 수익률이 적립금 상위 10개사 중 가장 높았다고 23일 밝혔다.

제도권 퇴직연금 수익률은 각각 확정급여형(DB) 2.01%, 확정기여형(DC 1.99%, 개인형퇴직연금(IRP) 2.00%로 나타나 모든 제도에서 미래에셋대우 퇴직연금 수익률이 가장 높았다.

김기영 미래에셋대우 연금솔루션본부장은 "글로벌 자산 배분 역량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다양한 실적배당 상품과 포트폴리오를 제공함으로써 연금 고객을 밀착 관리하고 수익률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기성 비욘드포스트 기자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