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녹두전’에 이어 ‘부부의 세계’ 캐스팅 ‘극의 다양성 더하게 해’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배우 권혁이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에 합류한다

2일 매니지먼트 구는 권혁이 ‘부부의 세계’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밝혔다.
드라마 ‘부부의 세계’는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끊어지면서 복수의 소용돌이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폭발하는 애증 속에서 죽을힘을 다해 서로의 목을 조이는 부부의 치열한 복수가 밀도 있게 그려질 전망이다. 먼저 김희애와 박해준을 비롯해 박선영, 김영민, 이경영, 김선경 등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화제의 작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권혁은 극 중 자수성가한 가정의학과 전문의 ‘지선우’ (김희애 분)을 상담해주는 도회적인 느낌의 변호사로 변신해 ‘선우’와 남편 ‘태오’의 격변 속의 결혼 생활과 내적 갈등에 긴장감을 불어넣는 데 일조할 예정이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