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7.16(목)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2016~2017)로 맺은 인연 3년 만에 마침표

center
이동건·조윤희(사진=FNC, 킹콩 by 스타쉽 제공)
<뉴시스>
탤런트 이동건(40)과 조윤희(38)가 각자의 길을 걷는다.

조윤희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먼저 좋지 못한 소식을 전하게 돼 되어 송구스러운 마음을 표한다. 조윤희씨는 지난 22일 서울 가정법원에서의 이혼 조정 절차를 통해 이동건씨와 이혼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해주고 응원해준 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을 알리게 된 점 양해 부탁드린다"며 "조윤희씨는 앞으로도 좋은 활동으로 인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KBS 2TV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2016~2017)로 인연을 맺었다. 2017년 5월 혼인신고를 했다. 그해 9월 결혼식을 올렸고 12월 딸을 얻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