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10.30(금)

17일 tvN ‘스타트업’ 첫 방송...‘도도솔솔라라솔’과는 180도 다르다!

center
(사진제공=퀀텀이엔엠)
[비욘드포스트 이지율기자]
대체 불가의 명품 배우 서이숙이 17일 첫 방송되는 tvN 새 드라마 스타트업’의 ‘한국판 스티브 잡스’ 윤선학 역할로 돌아온다.

서이숙은 17일 소속사 퀀텀이엔엠을 통해 “어느 시대보다도 힘든 이 시대의 청춘을 위한 따뜻한 이야기인 ‘스타트업’에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며 “흔치 않은 여성 CEO이자 개발자라는 역할에 저 자신도 정말 기대가 크다”고 소감을 전했다.

tvN ‘스타트업’은 한국의 실리콘 밸리에서 성공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시작(START)과 성장(UP)을 그린 드라마로, 배수지 남주혁 김선호 강한나 김해숙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서이숙이 맡은 배역은 ‘한국판 스티브 잡스’로 불리기에 부족함이 없는 SH벤처캐피탈 대표이자 샌드박스 설립자 윤선학이다. 여성 CEO 윤선학은 ‘되는’ 사람뿐 아니라 사업 또한 알아보는 뛰어난 안목을 가진 개발자이자 투자가로, ‘스타트업’의 스토리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할 예정이다.

배우 서이숙은 tvN ‘스타트업’뿐 아니라 현재 방송 중인 KBS2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에도 출연한다. 서이숙은 ‘도도솔솔라라솔’에서 남자주인공 선우준(이재욱)의 깐깐한 어머니 조윤실 역을 맡았다. 이 작품에서는 뭐든지 돈으로 해결하려고 하지만 아들에 대한 마음만은 지극한 모성애 연기를 선보여 ‘스타트업’과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간다.

서이숙이 출연 중인 KBS2 ‘도도솔솔라라솔’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되고 있으며, tvN ‘스타트업’은 10월 17일부터 매주 토, 일요일 방송된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