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1.18(월)
center
(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 햇반 서포터즈 '햇쌀 1기' 해단식_이미지 컷
[비욘드포스트 강기성 기자]
CJ제일제당 햇반의 첫 서포터즈 ‘햇쌀 1기’의 공식적인 모든 활동이 지난 20일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햇쌀 1기’는 지난 5월 랜선 발대식을 시작으로 약 7개월간 CJ제일제당 햇반에 대한 이슈를 홍보하고, 잊혀진 토종쌀에 대해 알리는 '우리쌀 지킴이'로서 활동해왔다. 햇반에 관한 다양한 주제를 소비자 시각의 다채로운 콘텐츠로 제작해 공유하고, 햇반 당일도정 기술력에 대한 연구소 강의, 쿠킹클래스, 햇반 뮤지엄 라이브 견학 등의 정기 모임을 통해 햇반에 대한 이해도와 로열티를 높였다.

또한, ‘우리쌀 지킴이’로서 토종쌀 전문가와 함께 4차례의 지식쌀롱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우리 쌀과 종자에 대한 전문 지식을 습득했다. 지난 6월과 10월에는 경기 고양시에 위치한 토종쌀 농가 우보농장 ‘팜스테이’ 활동을 통해 토종쌀 손모내기 및 토종벼 수확 체험을 직접 경험해보기도 했다.

‘햇쌀 1기’는 지난 20일 ‘토종쌀 스페셜 에디션’ 제안 미션 발표 및 해단식을 끝으로 모든 공식 활동에 마침표를 찍었다. 서포터즈 전원에게 공식 수료증이 발급되었으며, 약 7개월 동안의 개인 미션과 활동을 종합 평가하여 선발된 개인 최우수활동자 1명, 개인 우수활동자 2명에게 상금과 상장이 추가로 수여됐다. 더불어 토종쌀 품종을 상품화하여 국민들에게 우리쌀에 대해 알릴 마지막 미션 발표에서 선정된 최우수 1팀에게도 상금과 상장이 주어졌다.

유종의 미를 거둔 서포터즈 활동을 기념해 ‘햇쌀 1기’가 손모내기한 토종쌀 품종 '비단찰'로 브랜드가 자체 제작한 햇반 샘플과 벼베기 및 탈곡으로 수확한 토종쌀 품종 ‘멧돼지찰'로 만든 디저트가 서포터즈 전원에게 선물로 전해지며 활동 마무리에 대한 특별함을 더했다.

CJ제일제당 브랜드 익스피리언스 담당 송재모 대리는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인 콘텐츠들과 열정적인 활동을 보여준 ‘햇쌀 1기’ 덕분에 브랜드 햇반과 우리 토종쌀에 대해 더욱 친근하고 흥미롭게 알릴 수 있었다”며 “지속적으로 브랜드 햇반과 토종쌀을 알리는 활동을 이어 나갈 햇반의 다양한 마케팅 활동과 행보에 대해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