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3.07(일)
center
존박. (사진 = 뮤직팜 제공)
<뉴시스>
가수 존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존박의 소속사 뮤직팜은 18일 소셜 미디어에 "존박이 지난 15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면서 "동선이 겹친 스태프들도 검사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뮤직팜에 따르면 존박은 무증상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질병관리청 지침에 따라 격리 시설에 입원한 상태"라고 전했다.

가요계에서는 지난해 말 코로나19 재확산 이후 코로나19 확진자가 꾸준히 나오고 있다. 그룹 에버글로우·업텐션·골든차일드 일부 멤버, 청하, 이찬원 등이 코로나에 감염된 바 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