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2.28(일)

패션업계 단일 브랜드 장수 모델로 인기 과시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배우 김소연과 이상우가 ‘올포유’와의 돈독한 관계를 과시했다.
한성에프아이(대표 김영철)의 ‘올포유’는 브랜드 전속 모델인 배우 김소연, 이상우와 계약을 연장하고 2021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한다.

김소연은 2009년을 시작으로올포유브랜드 전속 모델로서 각종 광고, 프로모션 등의 활동에 참여해 왔으며 2019년에는 그간의 노고를 인정받아 본사에서 10년 장기모델상을 수여하기도 했다. 이상우는 2016년부터 호흡을 맞춰왔으며 2021년에도 계속해서 김소연과 함께올포유의 대표 얼굴로 다양한 홍보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올포유’ 관계자에 따르면 “김소연·이상우 커플은 매 시즌 홍보 활동마다 항상 적극적인 자세로 더 많은 모습을 보여주려고 한다. 특히 올포유에서만 볼 수 있는 이상우의 활발한 모습은 많은 팬들이 놀라워하며, 이들 커플의 열정과 노력 덕분에 모든 콘텐츠마다 인기를 끌고 있어 브랜드 이미지 역시 높아지고 있다”라며 “올해에는 김소연·이상우 커플과 함께 더욱 다양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기획하여 고객들과 많은 즐거움과 브랜드 소식을 공유하고 소통하겠다”고 전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