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3.04(목)

뉴스에서는 알려주지 않는 북한 사람 이야기
박영사 출간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출판사 박영사는 북한이탈주민 12인의 진솔한 삶을 담아낸 에세이 ‘평범하지만 특별하게 살랍니다’(저자 프로젝트 지음)를 2월 초 출간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책은 우리가 미디어에서 접했던 북한이탈주민의 자극적인 삶이 아닌, 지극히 평범한 삶의 이야기를 담고자 했다.

‘평범하지만 특별하게 살랍니다’는 현재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인 텀블벅을 통해 펀딩 진행 중이며, 2월 4일 마감 예정이다. 펀딩으로 후원할 경우 10% 할인가로 책을 구매할 수 있으며, 텀블벅 펀딩에서만 한정 판매하는 일러스트 굿즈를 받아볼 수 있다.

이 책의 저자 ‘프로젝트 지음’은 연세대학교 사회혁신 경영학회 ‘인액터스 연세’ 소속 단체로, 북한이탈주민의 사회적 고립감 해소를 비전으로 삼아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특히 2018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북한이탈주민을 게스트로 한 팟캐스트 ‘사부작(사이좋게 북한 친구와 함께하는 작은 밥상)’이 ‘평범하지만 특별하게 살랍니다’ 출간의 초석이다. 약 100명 북한이탈주민이 ‘사부작’에 출연해 그들의 삶을 나눴고, 그 중에서 가장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엄선해 에세이로 엮었다.

저자들은 이 책을 통해 북한이탈주민들의 고향, 친구, 가족 그리고 꿈에 대한 이야기를 많은 사람에게 전달해 북한이탈주민들에 대한 편견과 차별을 극복하는 데 일조하고자 한다.

저자진은 “어떻게 하면 북한이탈주민이 겪는 사회적 고립감을 해소할 수 있을까?라는 근본적인 고민에서 콘텐츠를 제작하기 시작했다”며 “이 책을 통해 많은 분들의 북한이탈주민에 대한 인식이 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