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4.19(월)

-혈액종양내과 전홍재 교수에 감사 인사 전해
-분당차병원 수호천사기금으로 적립돼 간암 환자들 위해 사용 예정

[비욘드포스트 양윤모 기자]
조수빈 전 KBS 아나운서가 간암환자들을 위해 써 달라며 500만원을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원장 김재화)에 기부했다.

center
조수빈 아나운서
조수빈 아나운서는 아버지의 간암 치료를 위해 분당차병원 암센터 전홍재 교수와 인연을 맺었으며, 조 아나운서는 "분당차병원 암센터 의료진의 친절과 환자를 위하는 정성에 감동했다"며 "특히 환자 입장에서 유연하게 대처하는 의료진들이 몹시 인상적이었다"고 밝히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분당차병원은 조수빈 아나운서의 뜻에 따라 기부 전액을 ‘분당차병원 수호천사기금’으로 적립하여 경제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간암 환자들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