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12.06(화)

코로나19로 힘든 일상 보내는 취약계층에 7700만원 상당 운동기구 후원

center
엔라이즈 김봉기대표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연결 기반 IT 스타트업 엔라이즈(대표 김봉기)가 국제개발협력NGO 지파운데이션(대표 박충관)에 약 7700만원 상당의 자사 운동 브랜드인 ‘콰트(QUAT)’ 매트와 폼롤러를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엔라이즈는 2011년 출범한 IT 스타트업으로, 사용자와 콘텐츠를 ‘연결'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20년 6월 온라인 홈트레이닝 플랫폼 콰트를 론칭해 전문 트레이너와 사용자를 연결함으로써 누구나 쉽게 운동을 시작할 수 있도록 동기 부여한다.

엔라이즈는 코로나19로 인한 외부 활동 제약으로 건강 관리의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의 건강복지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이번 기부를 진행했다. 콰트가 집에서도 손쉽게 다양한 운동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만큼 매트와 폼롤러를 후원해 건강 증진을 돕겠다는 취지다.

지파운데이션 관계자는 “기부해주신 물품은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에게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엔라이즈가 기부한 콰트 운동기구는 지파운데이션을 통해 아동·청소년, 미혼·한부모 가정, 위기 노인 등 건강 취약계층을 위한 물품 지원에 사용된다. 지파운데이션에서 운영하는 나눔가게에서도 판매되며, 수익금은 소외된 이웃을 돕는 데 쓰일 예정이다.

엔라이즈 김봉기 대표는 “이번 기부를 시작으로 단순 물품 후원뿐만 아니라 서비스 측면에서도 적극적으로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며 “운동을 통해 건강한 방식으로 진정한 자신을 찾도록 하는 게 엔라이즈의 중요한 미션인 만큼 콰트의 혜택이 다양한 계층에 전해지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