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7.16(화)

20~25m/s 강풍, 2~4m 높은 파도
낮 24~29도

20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서홍동 인근 횡단보도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걸어가고 있다.
20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서홍동 인근 횡단보도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걸어가고 있다.
<뉴시스> 토요일인 22일 제주는 강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내일(23일) 오후까지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예보된 상태다.

도 전역에 걸쳐 50~150㎜의 비가 내리겠고, 중산간·산지 등에는 200㎜ 이상의 강수량이 예상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3도(평년 19~20도), 낮 최고기온은 24~29도(평년 24~25도)로 분포하겠다.

오후들어 초속 20~25m의 매우 강한 바람도 불 것으로 전망돼 안전 사고에 주의해야겠다.

제주 전 해상에서도 초속 10~16m의 강풍을 비롯해 2~4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일 것으로 예측됐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럽겠으니 교통 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며 "해상 기상 악화로 인해 사전에 여객선 운항 현황을 확인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