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7.16(화)
㈜한진 조현민 사장과 노삼석 사장은 지난 26일 오후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20년 전의 일우재단 몽골 장학생 13명을 만나 환담을 나누고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 = ㈜한진 제공)
㈜한진 조현민 사장과 노삼석 사장은 지난 26일 오후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20년 전의 일우재단 몽골 장학생 13명을 만나 환담을 나누고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 = ㈜한진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한진 조현민 사장과 노삼석 사장은 지난 26일 오후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20년 전의 일우재단 몽골 장학생 13명을 만나 환담을 나누고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글로벌 인재양성의 일환으로 진행된 행사로, 일우재단이 지난 1998년부터 몽골 유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해온 데서 비롯됐다.

이들 장학생은 몽골 정부기관 및 산업 현장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몽골인 최초 구글에 취업하는 등 사회 전반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고 ㈜한진은 설명했다.

한편 일우재단은 지난 1991년 설립 이래 매년 국내외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해외 장학사업은 1998년 몽골을 시작으로 2009년 캄보디아, 우즈베키스탄까지 확대됐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