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5(토)
(사진=이대목동병원)
(사진=이대목동병원)
[비욘드포스트 김상호 기자] 이대목동병원이 지난 3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6일 알려왔다.

이번 평가는 2017년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간 수술부위 감염 예방을 위해 항생제 사용이 권고되는 19개 수술을 시행한 병원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평가 지표는 19개 수술별 항생제 최초 투여 시간, 항생제 선택, 투여 기간 등 총 6개다.

이대목동병원은 평가 결과 거의 대부분의 수술에서 만점을 받는 등 종합 결과 99.9점으로 1등급을 획득함으로써 항생제 오남용 없이 적정하게 사용하는 병원임을 인정 받았다.

김상호 기자 ksh@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