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2.28(수)
center
LG유플러스는 자녀의 올바른 금융습관과 스마트폰 사용 습관 형성을 도와주는 아동 전용 디바이스 ‘U+키즈폰 with 춘식이’를 27일 단독 출시한다. 사진은 LG유플러스 키즈 모델이 ‘U+키즈폰 with 춘식이’를 소개하는 모습. (사진 = LG유플러스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장희 기자] LG유플러스는 자녀의 올바른 금융습관과 스마트폰 사용습관 형성을 도와주는 아동 전용 디바이스 ‘U+키즈폰 with 춘식이’를 27일 단독 출시한다.

U+키즈폰 with 춘식이는 지난해 1월 출시된 ‘U+키즈폰 with 리틀카카오프렌즈’에 이어 LG유플러스가 6번째로 내놓은 미취학 아동 및 초등학생 전용 스마트폰이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XCover 5’ 모델을 기반으로 제작된 이번 키즈폰은 카카오 최고 인기 캐릭터 춘식이가 바탕화면 및 테마에 적용됐다.

상품 패키지는 △전용 케이스 2종(캐릭터 케이스·투명 카드 케이스) △숄더 스트랩 △액정보호필름 △색칠놀이용 컬러링 페이퍼 2장 △키링 등으로 구성됐다. 색상은 화이트와 민트 2종이며, 출고가는 32만2000원이다.

이번 키즈폰은 전작과 대비해 자녀의 금융습관 형성을 위한 하나은행의 금융 앱 ‘아이부자’를 탑재하고,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앱 ‘U+키위플레이’의 기능을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하나은행의 아이부자 앱은 아이 스스로 금융 생활을 경험하고 올바른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앱이다. 대표적으로 △모으기(용돈·미션·저축) △쓰기(결제·송금·ATM출금) △불리기(주식투자체험) △나누기(기부) 4가지 기능이 있고, 부모도 함께 사용하며 자녀와 소통할 수 있다.

아이부자 이용 고객은 앱과 연결된 충전형 선불카드 ‘LG유플러스 무너카드’도 발급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 대표 캐릭터 ‘무너’가 그려진 LG유플러스 무너카드는 자녀 본인의 이름으로 발급받을 수 있으며, 일 5만원·월 50만원의 결제 한도를 통해 계획적인 소비를 돕는다. LG유플러스 모바일 고객은 앱을 통해 비대면으로 카드 발급이 가능하다.

아이부자와 함께 선탑재된 U+키위플레이는 LG유플러스가 ‘키위플러스’와 협업해 제작한 자녀 보호 앱이다. 이번에 새롭게 업데이트된 U+키위플레이는 UI·UX를 직관적으로 개선해 이용 편의성을 높였으며, 자녀의 스마트폰 사용 이력과 학교 소식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 △자녀의 이동 경로 표시 △앱 사용 시간대 모니터링 △유해 콘텐츠 차단 기능 개선을 통해 자녀 보호 기능을 강화했다.

이외에도 자녀가 습관을 설정하고 인증샷을 남기면 부모가 보상을 해주는 ‘찰칵, 습관기르기’를 비롯 소리·진동 원격 제어 기능, 스마트폰 과의존 방지 콘텐츠 등을 추가해 자녀가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 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또 LG유플러스 무너카드를 신청한 LG유플러스 모바일 고객 전원에게 용돈 5000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오는 다음달 6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한다.

jhyk777@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