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6(일)

대리점과 공급업자 사이의 갈등 예방, 애로사항 해소 등 상생협력 기대

대리점종합지원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기념촬영하는 김선희 매일유업 대표이사(좌측 두번째)와 한기정 공정거래위원장(좌측 세번째), 김형배 공정거래조정원장(좌측 네번째)
대리점종합지원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기념촬영하는 김선희 매일유업 대표이사(좌측 두번째)와 한기정 공정거래위원장(좌측 세번째), 김형배 공정거래조정원장(좌측 네번째)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매일유업㈜ (대표이사 김선희)이 지난 10일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한기정)가 주관한 대리점종합지원센터 개소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정거래위원회 조정원에서 진행된 개소식에는 정부 및 공급업자, 대리점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년 연속 ‘대리점 동행기업’으로 선정된 매일유업이 공급업자 대표로 참석했다.

‘대리점종합지원센터’는 영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가 다수 종사하는 대리점 분야의 각종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상생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설립한 기구로 영세 공급업자 및 대리점에 대한 통합 지원, 공급업자-대리점간·업계-정부간 소통 활성화, 상생협력 확산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소상공인의 피해구제를 도울뿐 아니라 피해발생 자체를 사전에 예방함으로써, 대리점 거래 현장에서의 애로를 해소하고 거래관행을 개선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개소식에 참석한 매일유업 관계자는 인사말을 통해 “우리 경제가 물가 상승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대리점종합지원센터의 개소에 감사를 표하고, 동 센터가 대리점주의 애로사항과 고충을 듣고 대리점과 공급업자 간의 갈등을 예방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