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6.21(금)

㈜한진, 유해화학물질운반업 인⋅면허 자격 추가 취득...석유화학분야 물류시장 공략

승인 2023-03-13 15:28:03

㈜한진, 유해화학물질운반업 인⋅면허 자격 추가 취득...석유화학분야 물류시장 공략
[비욘드포스트 조동석 기자] ㈜한진이 환경부 주관 유해화학물질운반업 인⋅면허 자격을 추가로 취득하며 석유화학분야의 운송 참여 기회를 확보해 나간다.

㈜한진은 ‘19년 8월 유해화학물질 운반업 인⋅면허 자격을 취득하였고, 화학물질관리법이 점차 강화되면서 고객사 입찰 시 관련 자격증의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지난 2월 13일부로 18개 품목에 대해 유해화학물질운반업 자격을 추가로 취득했다.

이번 취득을 통해 국내 석유화학단지가 위치하고 있는 지역에 소재한 ㈜한진 물류사업의 총 5개 지점인 전남(광양), 울산, 중부(평택), 구미, 세종지점을 중심으로 석유화학분야 물류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한진은 유해화학물질운반업 인⋅면허 자격 추가 취득을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각 고객사로부터 MSDS(물질안전보건자료/Material Safety Data Sheet)에 대한 서류를 확보하고, 12월에는 법정인증을 취득한 안전 장비를 추가로 확보하는 등 심사 준비를 완료했다.

이를 통해 올해 1월부터 약 5주간 한국환경공단과 환경부로부터 취급시설 등에 대한 현장검사를 받았으며, 지난 2월 13일부로 유해화학물질운반업 자격을 최종 취득 완료했다.

㈜한진은 자격 취득을 통해 포항 소재의 화학/에너지 기업의 유치를 완료했으며, 광양, 평택, 세종 소재의 기업의 대상으로 영업을 강화하여 올해 유해화학물질운반업 부분에서 약 200여억 원의 매출 달성을 기대하고 있다.

㈜한진 관계자는 “우리나라는 세계 4위 규모의 화학산업국가로 매년 화학물질 유통/물류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 우리회사도 안전을 최우선으로 관련 인프라와 역량을 지속적으로 보완하여 2차전지 등 신규 물류시장의 진입을 확대하고 물류사업의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진은 화학산업을 비롯해 교량⋅제조⋅조선⋅에너지 분야에서도 중량물 운송 프로젝트를 집중 유치하는 등 국가기간산업과 연계된 물량을 유치하며 사업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