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6.20(목)

한국기업평판연구소 빅데이터 분석결과...2위 셀바스AI, 3위 에스디바이오센서 순

[브랜드평판] 이오플로우,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5월...1위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2023년 5월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이오플로우, 2위 셀바스AI, 3위 에스디바이오센서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64개 브랜드에 대해서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지난 4월 26일부터 5월 26일까지의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45,865,97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을 분석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을 측정하여 분석했다.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사회공헌지수로 구분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3년 5월 빅데이터 분석 10순위는 이오플로우, 셀바스AI, 에스디바이오센서, 덴티움, 디오, 오스템임플란트, 인바디, 셀바스헬스케어, 클래시스, 루트로닉 순이었다.

[브랜드평판] 이오플로우,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5월...1위


건강관리장비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이오플로우 브랜드는 참여지수 704,731 미디어지수 371,140 소통지수 352,716 커뮤니티지수 304,151 시장지수 410,837 사회공헌지수 160,800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304,375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4,455,759와 비교해보면 48.28% 하락했다.

2위, 셀바스AI 브랜드는 참여지수 657,765 미디어지수 378,428 소통지수 317,517 커뮤니티지수 398,248 시장지수 213,712 사회공헌지수 249,240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214,910으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3,311,988과 비교해보면 33.12% 하락했다.

3위, 에스디바이오센서 브랜드는 참여지수 396,778 미디어지수 246,064 소통지수 204,824 커뮤니티지수 214,345 시장지수 1,018,963 사회공헌지수 99,696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180,670으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2,284,240과 비교해보면 4.53% 하락했다.

4위, 덴티움 브랜드는 참여지수 356,474 미디어지수 194,227 소통지수 211,616 커뮤니티지수 173,557 시장지수 983,171 사회공헌지수 99,160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018,205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1,808,688과 비교해보면 11.58% 상승했다.

5위, 디오 브랜드는 참여지수 218,580 미디어지수 283,010 소통지수 500,508 커뮤니티지수 587,344 시장지수 262,979 사회공헌지수 38,37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890,799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2,127,549와 비교해보면 11.13%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건강관리장비용품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2023년 5월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결과, 이오플로우 ( 대표 김재진 )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건강관리장비용품 상장기업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4월 건강관리장비용품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56,134,299개와 비교하면 18.29%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24.88% 하락, 브랜드이슈 24.72% 하락, 브랜드소통 19.87% 하락, 브랜드확산 21.19% 하락, 브랜드시장 2.29% 하락, 브랜드공헌 18.17% 하락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