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3(목)

진학사 캐치, Z세대 1,381명 대상 설문조사 진행
Z세대 10명 중 7명 AI 활용 경험 있어… ‘정보 검색’, ‘글쓰기 보조’ 등

Z세대 71%, AI 활용 경험 있어…“일자리 줄어들까 걱정”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진학사 캐치의 조사 결과 Z세대 취준생 71%가 AI기술 활용 경험이 있는 한편, 38%가 AI 도입으로 일자리가 줄어들 것을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AI매칭 채용콘텐츠 플랫폼 캐치가 Z세대 취준생 1,381명을 대상으로 ‘AI기술 활용 경험’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10명 중 7명은 AI기술을 이용해 본 것으로 나타났다.

Z세대가 AI를 활용하는 주요 목적(복수응답)으로는 ‘간단한 정보 검색’이 65%로 가장 높았다. 이어서 ‘글쓰기 보조’가 32%, ‘번역’이 26%로 나타났으며, 이외에 △아이디어 발굴(18%) △데이터 분석(17%) △문서 검수 피드백(12%) 등의 의견도 있었다.

AI의 도입으로 채용 규모가 어떻게 변화할 것 같은지도 물어봤다. 그 결과, ‘줄어들 것 같다’가 38%로 가장 높았고, ‘늘어날 것 같다’ 역시 36%로 많은 비중이 선택했다. ‘변화 없을 것이다’라고 답한 경우도 26%를 차지했다.

줄어들 것으로 생각한 이유는 ‘AI의 업무 속도가 빨라서(48%)’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서 ‘비용 대비 효율적이어서’가 35%, ‘업무 정확도가 높아서’가 11%로 뒤를 이었다. 이외에 ‘근무시간이 유연해서(5%)’, ‘감정적 영향이 적어서(2%)’라는 응답도 있었다.

희망 직무에 따라서도 채용 예상 규모에 대한 답변이 달랐다. △서비스 △의료 △영업/고객상담 △생산/제조 △건설 △IT/인터넷 분야는 ‘늘어날 것’이라는 응답이 높은 반면, △무역/유통 △디자인 △경영/사무 △교육 △연구개발/설계 △미디어 분야에서는 ‘줄어들 것’이라는 의견이 더 우세했다. △마케팅/광고/홍보 분야는 ‘변화 없을 것’이라고 답했다.

진학사 캐치 김정현 부문장은 “최근 AI가 적극적으로 도입되면서 근무시간 단축, 인력 감축 등 변화가 실제로 일어나고 있다”라며 “인력을 대체하기보다 이를 잘 활용하여 효율화를 달성하는 등 상호보완적인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 것이다”라고 언급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