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4.15(월)

"전문 레슨 받고 해외 버스킹 여행을" 인터파크, ‘뮤지션 데뷔’ 패키지 공개

승인 2024-02-23 09:44:25

[인터파크트리플 제공]
[인터파크트리플 제공]
[비욘드포스트 김선영 기자]

인터파크가 전문 레슨과 여행이 결합된 취미 맞춤형 패키지 '클래스홀릭’ 카테고리 신설을 통해 전문 레슨과 여행을 연결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인터파크는 신규 카테고리 '클래스홀릭'을 신설하고 첫 상품으로 가수 데뷔의 꿈을 지원하는 '뮤지션 데뷔' 패키지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클래스홀릭'은 최근 선보인 취향·취미 맞춤형 ‘홀릭’ 패키지 브랜드를 고도화하고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정 관심사에 대한 전문 커리큘럼과 체험에 여행을 연결한 중장기 프로그램을 통해 각 취미 생활에서 꿈꿔왔던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인터파크는 여행이 새로운 도전과 자기계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클래스홀릭으로 패키지 여행의 패러다임을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클래스홀릭’의 첫 상품으로 9개월 코스의 ‘뮤지션 데뷔’ 패키지를 선보인다.

보컬 트레이닝부터 자작곡을 담은 싱글 앨범 발매, 쇼케이스 및 해외 공연 등을 포함해 가수의 꿈을 이룰 수 있다. 프로듀싱 팀 ‘GUSTA(구스타)’가 함께 해 완성도 높은 앨범 제작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오사카 관광뿐만 아니라 뮤직비디오 촬영 및 현지 버스킹을 진행해 여행지에서의 색다른 경험을 제공한다. 뮤지션을 꿈꾸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5월 31일까지 신청 가능하다.

한정협 인터파크트리플 스페셜 인터레스트 트래블 팀장은 “클래스홀릭은 특별한 관심사를 가진 사람들이 함께 버킷리스트에 도전하고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동시에 관광에 한정된 기존 패키지의 틀을 깨기 위해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ahae@beyone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