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4.15(월)
학부모 소비자의 신학기 준비물 소비액 35.7% 늘어
[비욘드포스트 박양지 기자] KB국민카드가 새로운 3월을 맞아 새학기 준비 관련된 품목의 신용카드, 체크카드 매출액을 분석했다고 28일 밝혔다.

본 분석은 소비 패턴, 카드 정보 등의 데이터를 활용한 머신러닝 모델로 초중고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를 추정하고, 해당 회원이 2022년 2~3월과 2023년 2~3월에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매한 새학기 관련 품목을 중심으로 분석했다.

분석 결과, 2023년 2~3월 초중고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가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새학기 관련 품목을 구입한 회원 수는 전년 동기 대비 약 31% 증가했고, 소비 금액은 35.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소비 금액 증가율이 가장 높았던 세부 품목은 이어폰/헤드셋, 학습교재, 스마트워치, 실내화, 휴대폰, 노트북이다.

엔데믹 전환 이후 처음 맞는 입학식 및 새학기를 맞아 학부모들의 온라인 쇼핑몰을 통한 새학기 관련 품목의 소비가 크게 증가한 영향으로 보인다는 게 KB국민은행의 설명이다.

2023년 2~3월 소비 금액은 2022년 대비 전자기기(용품) 49.3%, 잡화류 36.6%, 도서/학습용품 23.1% 순으로 증가했다.

인당 이용금액이 가장 크게 증가한 품목군은 휴대폰, 태블릿 등 전자기기(용품)로 9.9% 증가, 책가방·운동화 등 잡화는 2.8% 증가한 반면 학습교재와 문구용품 등 도서·학습용품은 -3.1%로 소폭 감소했다.

2022년 대비 2023년 소비 금액 증가율이 가장 높았던 세부 품목은 이어폰·헤드셋(용품)으로 253.3% 증가했다. 이외에는 학습교재 130.3%, 스마트워치 91.3%, 실내화 72.5%, 휴대폰(용품) 64.6%, 노트북(용품) 56.4% 순으로 증가했다.

반면, 세부 소비 품목 중 2022년 대비 2023년 책상·책장·의자의 소비 금액은 -7.4% 감소했다.

KB국민카드 데이터사업그룹 관계자는 “새출발의 계절인 3월을 맞아 머신러닝 기법으로 학부모 추정을 통해 초중고등학생의 새학기 준비물 소비 현황을 분석해보니, 2023년 소비가 더욱 활발해졌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석기법을 통해 시즌별 소비 트렌드를 지속적으로 소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yj0928@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