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3(목)
프레시지 권오준 본부장(좌)과 위메프 류화현 대표이사(우)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프레시지 권오준 본부장(좌)과 위메프 류화현 대표이사(우)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간편식 퍼블리싱 기업 프레시지가 위메프와 지난 11일 물류서비스 및 공동 마케팅, 신사업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양사 간 업무협약식은 프레시지 서울사무소에서 프레시지 권오준 본부장과 위메프 류화현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은 프레시지와 위메프 간 △ 양사의 원활한 물류서비스를 위한 상호 협력 △ 양사 브랜딩 및 판매 증대를 위한 마케팅 활동 협조 △ 신사업에 대한 상호 협력 등을 주요 내용으로 체결됐다.

프레시지와 위메프는 이번 협약을 통해 원활한 물류서비스를 위한 협력은 물론, 양사가 보유하고 있는 업무 역량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을 통해 매출과 이익 증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위메프 류화현 대표이사는 “위메프의 물류 풀필먼트 서비스를 기반으로 상품을 보다 안전하고 정확하게 배송하며 고객 만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프레시지와 다채로운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차별화 서비스를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프레시지 권오준 본부장은 “프레시지는 위메프와 함께 고객에게 더 원활한 물류서비스를 제공하고 소비자를 위한 마케팅을 확대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업무 협약을 통해 양사의 역량을 합쳐 소비자에게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