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6.21(금)

한국전파진흥협회, 방위 산업 인공지능 분야 전문인력 양성 위해

현대로템  ‘K-방산 AI모델 개발과정’ 클레스메이트 모집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전파진흥협회(RAPA)는 방위 산업 인공지능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K-방산 AI모델 개발과정 1·2기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현대로템 K-방산 AI모델 개발과정은 국내 유일의 전차 제작기업인 현대로템과 국방산업의 실제 인력 수요를 반영한 훈련과정으로, 인공지능 기반의 전차 및 전장 상황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국방·방산 분야에 특화된 커리큘럼으로 구성되었다.

K-방산 AI모델 개발과정은 1·2기를 동시 모집한다. 기수별 28, 56명을 선발하여 1기는 2024625일부터 20241219일까지, 2기는 2024723일부터 2025120일까지 한국전파진흥협회(RAPA) 가산DX캠퍼스 교육장에서 진행한다.

본 과정은 총 교육시간 960시간으로 4개월간 국방산업과 인공지능 분야 실무 관련 이론 및 실습 교육을 진행하고 이후 2개월간 AI 기반 K2 전차의 다양한 학습 모델 구현 등 국방 기술 실무 프로젝트로 구성될 예정이다.

특히, 실제 국방데이터를 가공·활용하여 국방산업 및 시스템의 특성을 이해하고 취급하는 방법을 체계적으로 훈련하여 국방·방위산업의 인공지능 분야 인력 부족 해소에 기여하고자 한다.

한편, 본 과정은 고용노동부의 ’24년 상반기 K-디지털 트레이닝 훈련과정 중 신규 선도기업 우수 사례로 선정되었으며 선도기업인 현대로템과 교육운영기관인 한국전파진흥협회가 참여하여 운영한다. 특히, 한국국방기술학회와 에이콘아카데미와 파트너기관 협약을 맺어 국방 관련 기술 자문 및 데이터·자원 확보 등을 통해 현대로템의 실무환경 및 국방 전장환경과 동일한 수준의 교육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이번 과정을 통해 교육생들의 국방과 방산기업에 대한 이해를 돕고, K-방산의 입지를 다져 미래무기체계를 위한 핵심 인력 양성에 일조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국방산업 인공지능 분야의 우수 인재 유입을 위한 생태계 조성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국전파진흥협회 관계자는 방위·플랜트 선도기업인 현대로템과 함께 국방·방산분야 특화형 AI 인재를 양성하고 현업에 즉시 투입 가능한 역량을 갖추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현대로템 K-방산 AI모델 개발과정 모집기간은 611() 24시까지이며, 내일배움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는 자격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