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1.26(화)

도, 체류일정 파악 중

center
<뉴시스>
제주특별자치도는 24일 오후 서울시 소재 보건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A씨와 B씨의 제주 방문 사실을 잇달아 통보 받고 즉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도는 이날 오후 3시30분께 서울의 보건소가 통보한 A씨가 20~23일 3박4일 일정으로 제주를 여행하고 돌아간 것으로 파악했다. A씨는 서울 도착 당일인 23일 보건소를 찾아 검체를 채취하고 2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는 17~18일 1박2일 일정으로 제주를 여행한 뒤 23일 검체를 채취, 2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도 방역당국은 이들 2명의 코로나19 확진자의 역학조사 범위 내 정확한 제주 체류 일정을 파악하기 위해 진술 확보에 주력하는 한편 신용카드 사용 내역,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