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1.10.23(토)

문정복 의원, 정부 주택공급으로 인한 주요 IC 및 연결도로 확장 및 개선 필요

center
문정복 민주당의원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문정복 의원(더불어민주당·경기 시흥갑)이 한국도로교통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수도권 IC진입로는 전 구간이 심각한 교통정체구간이 매우 심각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지난 8일 열린 한국도로공사 국정감사에서 문 의원은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가 수도권 IC진입로에 대한 정체 해소 관리 및 정체 해소와 관련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을 주문했다.

3기신도시와 같은 주택공급으로 인해 수도권 교통상황은 점점 악화되고 있지만, 주택공급의 주체인 국토교통부와 도로환경 개선 주체인 한국도로공사가 이에 대한 대응책을 마련하고 있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시흥광명신도시, 안산 장상지구, 화성 비봉지구 등 주택공급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수도권 서남부권역의 경우 목감IC를 기준으로 서해안선·동서로·제3경인고속도로, 수인로 등 지금보다 정체가 더욱 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문 의원은 목감IC진입로를 예로 정체 원인은 수용량을 넘어선 도로설계로 급격히 감소하는 차선 때문에 병목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문제해결을 위해서는 진입로 부근 도로신설이나, 입체화·지하화 같은 방안이 필요하지만 도로 부분확장, 안전봉 설치와 같은 땜질식 대처만으로는 수도권 주요구간 정체가 요원하다는 것이다.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이날 국정감사에서 현장조사 실시 후 결과가 나오는대로 진입로를 개선 할 예정이라 답했다. 또한 목감교차로 신호주기 조정, IC진입부 노면색깔 유도선 설치등을 통해 병목현상 완화 할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 밝혔다.

문정복 의원은 "주택공급으로 인한 수도권 도로 정체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이 필요하다"며 "특히 경기도 서남부권과 같이 주택공급이 집중되어 있는 지역은 도로 신설과 같은 도로용량의 충분한 확보가 필요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