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6.21(금)
블루버드씨, 한림대강동성심병원과 손잡고 '블루버드토이' 프로젝트 개최
[비욘드포스트 김민혁 기자] 문화예술후원매개 전문기업 블루버드씨가 한림대강동성심병원과 손잡고 예술치유프로그램 '블루버드토이' 프로젝트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한림대강동성심병원의 문화예술분야 사회공헌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내원하는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을 대상으로 맞춤형 헬스&라이프 분야 예술치유 프로젝트다.

‘블루버드토이’ 프로젝트는 내년 1월 14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아트워크숍과 미술작품 전시 등으로 구성된다.

프로젝트는 한림대강동성심병원 웰빙센터 3층, 소아청소년과·청소년웰빙센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트워크숍은 진료대기실에 팝업 아트체험실을 조성해 병원 방문 어린이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와글와글, 엉뚱한 도시>라는 제목으로 구지민 청년 일러스트 작가의 도시배경 그림에 아이들의 기발한 상상력이 가득한 작품들로 함께 채워 나가는 작가와 어린이들의 아트콜라보 워크숍이다. 아트체험실은 매주 화, 목 운영되며 아동미술전문가가 상주해 지도하에 운영된다.

블루버드씨, 한림대강동성심병원과 손잡고 '블루버드토이' 프로젝트 개최

아트센터이다와의 협력으로 ‘My Dear 피노키오’전도 함께 열린다. 시공을 초월하는 고전 <피노키오의 모험>을 한나 바르톨린(덴마크), 에르베 튈레(프랑스) 등 세계적인 거장들의 다양한 시각으로 구성한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블루버드씨 관계자는 "어린이 워크숍을 통해 작가와 어린이들이 아트콜라보 작업을 기반으로 내년 3월에는 연계 작품의 온라인 전시까지 계획하고 있다"며 "이는 청년예술가의 창작활동 후원까지 이어지는 형태로 한 단계 발전된 기업 사회공헌의 형태라고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림대강동성심병원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로 내원객 뿐 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에게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를 확대하는 역할을 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특히 어린이환자들의 경우 즐거운 예술 경험을 통해 병원에 대한 좋은 기억을 심어 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을 표했다.

본 프로젝트를 기획·운영하는 ㈜블루버드씨는 문화예술후원매개 전문기업으로 예술의 창의성을 통해 공익의 문제해결 방법론을 모색하고자 2022년 설립됐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