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7.16(화)
LG전자가 브라질리아 현지시간 30일 플리니오 마르코스 극장서 펼쳐진 부산 솔오페라단 오페라 '춘향전'을 후원했다. 사진은 공연 후 별도 마련된 리셉션 행사에서 브라질 국립 오케스트라, 솔오페라단, LG전자 경영진, 주브라질 대한민국 대사관 인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 = LG전자 제공)
LG전자가 브라질리아 현지시간 30일 플리니오 마르코스 극장서 펼쳐진 부산 솔오페라단 오페라 '춘향전'을 후원했다. 사진은 공연 후 별도 마련된 리셉션 행사에서 브라질 국립 오케스트라, 솔오페라단, LG전자 경영진, 주브라질 대한민국 대사관 인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 = LG전자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장희 기자] LG전자는 브라질서 ‘K-오페라’를 앞세워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원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와 ㈜LG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간) 국내 대표 민간 오페라단 ‘솔오페라단’이 브라질 브라질리아 플리니오 마르코스 극장에서 펼친 오페라 춘향전 ‘춘향-사랑, 사랑 내 사랑이야’를 후원했다.

부산에서 창단한 솔오페라단은 2030 월드 엑스포 유치를 기원하며 오는 15일까지 남미와 유럽 5개 극장에서 순회 공연을 펼치고 있다.

LG전자와 ㈜LG는 오페라 후원을 통해 해외 고객들에게 독창성 있는 예술공연으로 한국의 위상과 매력을 선보였으며 공연을 찾은 귀빈들에게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를 당부했다.

LG전자는 공연장 입구 앞에 대형 LED TV를 설치해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영상을 상영했다. 홍보영상에는 ‘LG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지지한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오페라 공연 후 열린 별도 리셉션 행사에선, LG전자 중남미지역대표 정규황 부사장 등 경영진이 브라질 상·하원 의원을 포함 공연을 관람한 귀빈 200여명을 직접 만나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대한 관심과 지지를 요청했다.

앞서 지난 3월에도 LG전자 CEO 조주완 사장이 대한민국 외교부장관 특사 자격으로 브라질, 칠레 등 중남미 국가를 방문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의미와 의지 등을 알린 바 있다. 브라질에선 호드리구 파셰쿠 상원의장, 상·하원 의원 15명 등을 주브라질 한국대사관에 초청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를 요청했다.

한편 LG전자는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지난해 TF를 꾸리고 홍보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조 사장을 비롯한 LG전자 경영진들은 중남미 외에도 북미, 유럽, 아프리카 지역 국가들을 두루 방문하며, 정부 관계자들에게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를 당부한 바 있다.

또 LG전자는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와 영국 런던 피카딜리광장, 부산 김해국제공항 입구, 김포국제공항 청사 등에 위치한 전광판과 서울 파르나스호텔 앞 옥외광고물, 전국 LG베스트샵 400여 개 매장 등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영상을 상영해왔다.

jhyk777@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