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12.10(토)

11월1일 ‘제57회 잡지의 날’ 잡지문화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정부포상

center
김기원 스포츠미디어 대표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 이하 문체부)()한국잡지협회(회장 백종운)와 함께 111(), 국립중앙극장 달오름극장에서 57회 잡지의 날기념식을 열고 잡지문화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정부포상을 수여했다. 올해 정부포상 및 표창 대상은 보관문화훈장 1, 대통령 표창 1, 국무총리 표창 1, 문체부 장관 표창 11명 등, 14명이다.

올해 보관문화훈장은 김기원 스포츠미디어 대표가 받았다. 김기원 대표는 1997년 스포츠 전문잡지 기자와 편집장을 거쳐 월간 「배드민턴」을 비롯해 스쿼시, 야구, 테니스 등의 스포츠 전문 월간지를 발행해오며 스포츠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고, 잡지협회 회장을 지내며 잡지산업 발전에 힘썼다.

center
곽혜란 ㈜미디어바탕 대표

대통령 표창을 받는 곽혜란 ㈜미디어바탕 대표는 월간 「문학바탕」을 창간한 문학잡지 발행인으로서 한국문학 발전과 전통을 계승하고 국민 정서 안정과 인문학적 소양 확대에 기여했다.

center
노영선 전우문화사 대표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노영선 전우문화사 대표는 월간 「전기」, 월간 「전원주택라이프」를 발행해 전기기술과 건축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각종 플랫폼을 활용한 잡지의 디지털화를 통해 종이 잡지의 한계를 극복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외에도 농업, 문화예술, 체육, 교육, 관광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잡지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은 11명이 문체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잡지의 날’은 근대 잡지의 효시인 육당 최남선의 「소년」지 창간일(1908. 11. 1.)을 기념해 1965년에 지정된 날로서, 올해로 57회째를 맞이했다. 정부는 매년 ‘잡지의 날’을 기념해 잡지문화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를 포상함으로써 잡지인의 사기 진작과 관련 업계의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