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3(목)
LG CNS는 연세대학교 대학원 과정에 ‘채용 연계형 계약학과’를 신설하고, DX(디지털 전환) 인재 확보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우측부터)LG CNS 현신균 대표이사와 연세대학교 윤동섭 총장이 계약학과 신설 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사진 = LG CNS 제공)
LG CNS는 연세대학교 대학원 과정에 ‘채용 연계형 계약학과’를 신설하고, DX(디지털 전환) 인재 확보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우측부터)LG CNS 현신균 대표이사와 연세대학교 윤동섭 총장이 계약학과 신설 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사진 = LG CNS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LG CNS는 연세대학교 대학원 과정에 ‘채용 연계형 계약학과’를 신설하고, DX(디지털 전환) 인재 확보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LG CNS와 연세대는 지난 18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 언더우드관에서 ‘지능형데이터·최적화’학과를 신설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LG CNS 현신균 대표이사, 연세대 윤동섭 총장 등이 참석했다.

LG CNS는 연세대에 개설하는 ‘지능형데이터·최적화’학과를 통해 기업의 의사결정을 최적화하는 DX 인재를 양성한다고 소개했다.

연세대 ‘지능형데이터·최적화’학과는 2024년 2학기부터 시작하며, 모집 기간은 오는 26일까지다. 지원대상은 학부 졸업예정자와 기졸업자다.

LG CNS는 연세대와 함께 △물류 △유통 △제조 등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 즉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DX 전문가를 집중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LG CNS는 △데이터·AI △수학적최적화 △스마트물류 영역의 정예전문가들을 투입해 학과 수업과 운영을 지원한다.

연세대는 학과 커리큘럼 수립을 담당하며 교육 과정에는 △데이터 분석 △수학적최적화 △공급망관리(SCM) 등이 포함된다.

석사 과정생들은 각 영역별 이론을 심층적으로 학습하고, LG CNS의 DX 사업 현장에서 실습도 병행하게 된다.

LG CNS는 석사 과정생들에게 등록금 전액과 소정의 연구비를 지급하며, 석사 과정생들은 학위 취득 후 LG CNS 취업을 보장받는다고 밝혔다.

LG CNS는 지난해 9월 고려대학교와 업무협약을 맺고, 대학원 과정에 채용 연계형 계약학과인 ‘AI데이터사이언스학과’를 신설한 바 있다.

또 이보다 앞선 6월에는 중앙대학교 보안대학원에 ‘보안공학과’를 개설했다.

LG CNS 현신균 대표이사는 “DX 현장에서 기업 고객의 비즈니스를 혁신하는 DX 전문가를 집중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연세대 윤동섭 총장은 “‘지능형데이터·최적화’학과 설립을 통해 국가 산업의 혁신을 선도하고 경쟁력을 갖춘 인재들을 배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