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1.29(수)

크러쉬, 귀호강 음악과 남다른 입담으로 청취자 사로잡아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지난 5일 첫 방송된 네이버 <Crush네 Vinyl봉지>에서 가수 크러쉬가 자신의 이름을 내건 오디오쇼의 호스트로서 성공적인 데뷔를 알렸다.

매주 목요일 밤 9시에 온에어 되는 네이버 NOW. <Crush네 Vinyl봉지>는 호스트 크러쉬가 소장하고 있는 바이닐(LP)을 직접 스튜디오로 가져와 턴테이블을 통해 들려주는 독특한 콘셉트의 오디오쇼다.

열정적인 LP 콜렉터로 알려져 있는 크러쉬는 수집에만 그치지 않고 자신의 음악도 LP로 제작해서 발매하고 있다. 지난 5일 발매된 정규 2집 역시 LP로도 발매될 예정이다. 크러쉬가 LP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만큼 이번 오디오쇼를 통해 깊이 있는 LP 음악들을 다양하게 소개하며 청취자와 소통할 예정이다.

크러쉬는 “단독 호스트로 진행을 하게 돼서 많이 떨리고 설렌다. 그만큼 준비도 많이 했으니 응원 부탁 드린다”며, “이번 시간에도 여러분들께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려고 거의 하루를 할애해서 LP를 선곡해 왔다”고 각오를 전했다.

크러쉬는 자신이 LP의 매력에 빠지게 된 이유에 대해 "연구하거나 공부하려고 모았다기 보다 LP를 들을 때의 분위기와 감성이 좋아서 저절로 찾아 듣게 되었던 것 같다"며, “LP 음반들이 저의 음악적 자양분이 되면서 더 진정성을 많이 느끼게 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