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01.24(월)

-사계절 아름다운 지리산을 배경으로 편백향 가득한 야외 테라스에서 즐기는 스파

[비욘드포스트 양윤모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방역체계인 단계적 일상 회복 ' 위드 코로나' 1단계 시행속 자연 속 힐링을 원하는 MZ세대 고객이 증가하는 가운데, 켄싱턴리조트 지리산하동이 오는 12월 1일(수) 지리산 전망의 프라이빗 스파를 객실 내에서 즐길 수 있는 스파 객실을 오픈을 기념해 ‘지리산 뷰 스파 패키지’를 12월 1일(수)부터 2022년 1월 31일(월)까지 선보인다.

center
켄싱턴리조트 지리산하동 스파객실


새롭게 단장한 스파 객실은 자연친화 콘셉트로 설계된 것이 특징으로 넓은 야외 테라스를 갖춘 69.42㎡(21평형) 규모로 침실과 욕실, 거실로 구성됐으며 프라이빗 스파를 즐길 수 있도록 야외 테라스에 설치된 욕조는 수령 100년 이상의 편백 나무를 사용해 제작됐다.

편백 나무는 천연 향균 물질인 피톤치드가 많이 나오는 나무로 물이 닿으면 특유의 향이 은은하게 퍼져 숲 속에 온 듯 상쾌한 삼림욕을 즐길 수 있다. 편백 나무 특유의 향은 마음을 안정시켜 내 몸에 쌓인 긴장과 피로를 풀어주며 스트레스를 해소하는데 도움을 준다.

또한 욕조 위에 편백 나무로 제작된 트레이도 설치해 스파를 비롯해 따뜻한 차를 마시면서 편안한 휴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욕조 주변은 대나무로 장식해 자연 친화적인 분위기로 조성했다.

center
켄싱턴리조트 지리산하동 스파 객실


지리산 뷰 스파 패키지는 △스파 객실 1박, △조식 뷔페(2인), △미니바 무료, △객실 내 다도 체험, △식음 바우처 1만원으로 구성됐다. 혜택에 포함된 식음 바우처는 투숙 기간 동안 한식당 누마루, 카페라운지 다반에서 사용할 수 있다.

켄싱턴리조트 지리산하동 관계자는 “리조트의 지리적 강점을 살려 지리산 전망의 스파 객실을 새롭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자연 속에서 온전히 ‘휴식’에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