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2.28(수)

돌풍·우박 동반...낮 최고기온 16도 내외

center
<뉴시스> 9일 인천은 중국 발해만 부근에서 동쪽으로 이동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으면서 대체로 흐릴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은 "오늘 아침 최저기온은 13도, 낮 최고기온은 16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며 "오전 6시부터 9시 사이에 비가 시작돼 내일까지 10~60mm의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강화군 11도, 계양구·남동구 12도, 동구·미추홀구·부평구·서구·연수구·중구 13도, 옹진군 14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은 중구 17도, 동구·미추홀구·서구·연수구 16도, 계양구·남동구·부평구·옹진군 15도, 강화군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서해중부앞바다는 바람이 초속 6~11m로 불어 바다의 물결은 0.5~1.5m 내외로 일겠다.

인천 지역의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며 "시설물 및 농작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