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6(일)

희망친구 기아대책-GS리테일, 문화소외계층 돕는 ‘무지개상자’ 사업 성과 발표

승인 2023-01-17 14:23:38

아이들의 건강한 정서 발달과 함께 꿈 실현 위한 ‘일곱 빛깔’ 선율의 기적 만든다

희망친구 기아대책은 GS리테일과 함께 진행한 ‘무지개상자’ 사업의 성과발표회를 실시했다.
희망친구 기아대책은 GS리테일과 함께 진행한 ‘무지개상자’ 사업의 성과발표회를 실시했다.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GS 강남타워 세미나홀에서 아동문화정서 지원사업 ‘무지개상자’ 성과발표회를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무지개상자 프로젝트는 기아대책이 지난 2005년부터 GS리테일의 후원을 받아 지역아동센터 아동을 대상으로 진행해오고 있는 문화소외계층 지원 사업이다. 경제적 어려움으로 문화 활동에 소외된 아이들에게 음악을 활용한 정서적 공감대 형성과 함께 문화예술 분야의 재능을 발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오고 있으며 18년 간 누적 711개소 12,527명의 아동이 참여했다. 현재는 전국 23개소 250여 명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 중이다.

이 날 열린 성과발표회는 18년간 이어져 온 ‘무지개상자’ 사업을 전문가들과 함께 객관적으로 평가하는 한편 사업 전개 이후 측정된 사회적 임팩트를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발표는 사업 효과성 연구를 담당한 이화여자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조상미 교수 연구팀이 진행했다.

조상미 교수 연구팀은 “’무지개상자’ 사업이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의 ▲자기효능감 ▲학교생활 적응력 ▲자아회복탄력성 증진과 함께 건강한 성장에 긍정적으로 작용했음을 확인했다”며 “특히 코로나19로 오프라인 모임이 제한된 상황에서도 온라인 음악교육을 제공하며 교육 및 문화 격차를 줄여줌으로써 대상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고 평가했다.

발표 이후엔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의 대면 연주회도 진행됐다. 현장엔 지역아동센터 관계자 및 GS리테일 임직원 등 70여 명이 참석해 뜻 깊은 무대를 함께 관람했다. ‘무지개상자 오케스트라’는 사업 참여 아동 중 별도 오디션을 통해 선발한 아이들로 구성됐다. 오케스트라는 2011년 창단 이래 현재까지 단원들에게 별도의 교육과 레슨 및 다양한 무대 경험 등을 제공해오고 있다.

김시연 GS리테일 사회공헌파트 파트장은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고 이들의 더 나은 미래를 함께 만들어 나가는 따뜻한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나눔을 지속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원식 희망친구 기아대책 회장은 “문화활동에서 소외된 아이들이 다양한 활동을 경험하며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난 18년간 꾸준히 후원해 주신 GS리테일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기아대책은 많은 아이들이 정서적 안정을 회복하고 스스로가 지니고 있는 문화적 잠재력을 발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