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2.29(목)
center
LG유플러스는 일본 콘텐츠 전문기업 ‘WOWOW(와우와우)’가 제작한 오리지널 콘텐츠 VOD를 자사 IPTV 서비스 U+tv에 독점으로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진 = LG유플러스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LG유플러스는 일본 콘텐츠 전문기업 ‘WOWOW(와우와우)’가 제작한 오리지널 콘텐츠 VOD를 자사 IPTV 서비스 U+tv에 독점으로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1991년 위성방송으로 개국한 WOWOW는 ‘드라마W’, ‘WOWOW 필름즈’ 브랜드로 영화와 드라마를 자체 제작해왔다.

지난 2021년에는 ‘WOWOW 온디맨드’를 론칭했으며, 최근 동명의 한국영화를 리메이크한 ‘끝까지 간다’ 등 다수의 영화를 제작해 콘텐츠 마니아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LG유플러스가 U+tv에 제공하는 WOWOW의 오리지널 콘텐츠는 △카라사와 토시아키 주연 ‘픽서 시리즈’ △WOWOW 간판 범죄수사물 ‘살인분석반 시리즈’ 전편 △일본 베스트셀러 작가 이케이도 준 원작 ‘샤일록의 아이들’, ‘하늘을 나는 타이어’ 등 약 250여 편이다.

또 내년 일본에서 방영할 WOWOW의 최신작도 동시방영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9월 LG유플러스는 북유럽 콘텐츠 스트리밍 플랫폼 비아플레이의 ‘노르딕 누아르’ 영화·드라마를 독점으로 공개한 바 있다.

LG유플러스는 이어 WOWOW의 새로운 라인업을 소개하는 등 콘텐츠 다양성 확보를 위해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해외 콘텐츠 그룹의 VOD를 소싱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LG유플러스가 제공하는 WOWOW와 비아플레이의 독점 콘텐츠는 U+tv 뿐 아니라 U+tv 모바일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이건영 LG유플러스 홈미디어트라이브장(상무)은 “국내에 한 번도 소개되지 않은 양질의 해외 콘텐츠를 LG유플러스가 최초로 소싱하고 독점으로 공개함에 따라 ‘오직 유플러스 고객들만을 위한’ 신선한 즐거움을 선사하게 돼 기쁘다”며 “여러 국적의 플랫폼이 제작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U+tv에서 손쉽게 접하고 많은 고객분들이 인생작을 만나는 기회를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