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3(목)
셰인 맥나마라(Shane McNamara) AB인베브 양조 품질 담당 디렉터가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린 ‘2024 대한민국 국제 맥주 대회(Korea International Beer Award 2024)’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비맥주 제공]
셰인 맥나마라(Shane McNamara) AB인베브 양조 품질 담당 디렉터가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린 ‘2024 대한민국 국제 맥주 대회(Korea International Beer Award 2024)’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비맥주 제공]
[비욘드포스트 김선영 기자] 오비맥주가 지난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국제 맥주 대회(KIBA 2024)’ 시상식에서 1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고 15일 밝혔다.

'대한민국 국제 맥주 대회'는 국산 맥주의 우수성과 잠재력을 해외에 알리고, 국내 맥주산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지난 2020년 첫 선을 보인 국내 최초의 국제 맥주 품평회다.

올해로 3회차를 맞이한 이번 품평회에는 16개국 76개의 양조장이 347종의 맥주를 출품했다. 16개국에서 초빙된 50여 명의 맥주 전문 심사위원들은 각 맥주 스타일 가이드라인을 기반으로 맥주의 밸런스, 음용성, 전체적인 조화 등을 엄격하고 공정하게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했다.

카스 프레시, 한맥, 오비라거, 구스아일랜드, 핸드앤몰트 등 오비맥주의 맥주 브랜드는 10개 부문에서 총 12개의 메달을 수상했다. 한맥과 카스 프레시는 ‘아메리칸 스타일 필스너(American-Style Pilsener)’ 부문에서 각 금상과 은상을, 오비라거는 ‘인터내셔널 스타일 필스너(International-Style Pilsener)’ 부문에서 동상을 획득했다. 구스아일랜드와 핸드앤몰트도 4개 부문 금상, 3개 부문 은상, 2개 부문 동상을 거머쥐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국내외 최고 맥주 전문가들로부터 오비맥주의 브랜드들의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맥주시장을 선도하는 국내 유일 맥주 전문 기업으로서 대한민국 맥주산업 경쟁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ahae@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