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7.16(화)
LG전자는 최근 필리핀 국립미술관과 협업해 전시관 곳곳에 올레드 TV 10여 대를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은 필리핀 국립미술관에 설치된 LG 올레드 TV의 모습. (사진 =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최근 필리핀 국립미술관과 협업해 전시관 곳곳에 올레드 TV 10여 대를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은 필리핀 국립미술관에 설치된 LG 올레드 TV의 모습. (사진 = LG전자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LG전자는 최근 필리핀 국립미술관과 협업해 전시관 곳곳에 올레드 TV 10여 대를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관람객들은 박물관 내 전시된 예술 작품과 올레드 TV로 구현한 작품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필리핀의 화가 후안 루나의 대표작 ‘스폴리아리움’의 탄생 140주년을 기념해 열렸으며, 가로 7미터·세로 4미터의 초대형 그림은 필리핀의 국가 문화재로 지정된 바 있다.

제레미 반스 필리핀 국립박물관장은 “젊은 세대와 예술간 접점을 넓히기 위해서는 문화 기관의 현대화가 중요하다”며 “LG 올레드 TV는 방문객을 보다 예술과 가까워지도록 돕고 그들에게 풍부한 경험을 제공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예술에 관심이 많은 고객과의 접점을 지속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