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8.05(수)

3월 6일부터 15일까지 달오름극장 무대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국립극장 전속단체 국립창극단이 레퍼토리 '아비. 방연'을 3월 6일부터 15일까지 달오름극장 무대에 올린다.

'아비. 방연'은 조선 초기 수양대군이 왕위를 찬탈할 당시 단종을 강원도 귀양 보낼 때 단종을 호송하고, 유배 중이던 단종에게 사약을 내리는 임무를 맡았던 실존인물 '왕방연'을 소재로 한 창극이다.

극본을 쓴 작가 한아름은 의금부도사 왕방연의 존재에 작가적 상상력을 불어넣어 한 편의 비극적인 서사로 풀어냈으며,여기에 서재형의 섬세한 연출, 황호준의 음악과 국립창극단 단원의 소리가 절묘하게 어우러지며,2015년 초연 당시 새로운 감각의 공연을 탄생시켰다는 평을 받았습니다.

5년 만에 돌아온 국립창극단 '아비. 방연'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