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9.24(목)

깐깐한 두유 소비자의 입맛 사로잡은 ‘밤콩두유’

center
사진: 소미노가 리뉴얼 출시한 밤콩두유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식품 브랜드 소미노가 기존 두유 제품에 한계를 느낀 30, 40대를 겨냥해 보다 더 담백하고 고소해진 ‘소이요 달곰한 밤콩두유’를 리뉴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기존 두유 제품에 한계를 느낀 깐깐한 소비자 34명과 함께 오픈이노베이션으로 개발된 밤콩두유는 국내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와디즈를 통해 지금까지 총 2500여명의 서포터로부터 1억4000여만원의 펀딩을 받았다. 밤콩두유는 100% 국산 토종 콩을 껍질과 비지까지 통째로 담고도 유화제, 소포제, 증점제, 설탕 등 합성 첨가물 하나 없이 밤콩과 배즙이 주는 자연의 은은한 단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소미노 대표이사 정원호는 “콩의 영양성분을 껍질까지 완벽하게 담아낸 밤콩두유는 소미노가 그간 쌓아온 제품 개발 노하우와 건강한 두유에 대한 집념이 함축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희소하고 귀한 토종콩을 활용한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 출시해 기존 두유에서 만족할 수 없었던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차별화 된 두유 브랜드로 성장시키겠다”고 밝혔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