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3.02(화)

낮 최고기온, 평년보다 4~8도 높아 '포근'
남해상 지나는 저기압 영향, 제주도에 비
수도권과 강원영서에 빗방울 떨어지기도

center
서울 낮 최고기온이 13도까지 오르며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는 지난 25일 서울 서초구 잠수교에서 시민들이 자전거 및 러닝을 하고 있다.
<뉴시스>
화요일인 26일에도 낮 최고기온이 평년보다 4~8도 높아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제주도와 남부지방, 충청남부 지역에는 남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겠다.

이날 기상청은 "전날(25일) 전국이 맑은 날씨에 햇볕과 함께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낮 최고기온이 10도 이상 올라 따뜻한 날씨를 보였다"면서 "오는 26일은 전국의 낮 최고기온이 전날(25일)보다 3~4도 낮아지겠으나 평년(최고 0~7도)보다 4~8도 높아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고 말했다.

포근한 날씨는 오는 27일에도 계속될 것으로 전망됐다.

아울러 이날 남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제주도에서 비가 내리겠다. 제주도에서 시작된 비는 오전에 남부지방과 충청남부로 확대되겠다. 이 비는 오후 6시께 대부분 그치겠다.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권북부에서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 사이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고, 일부 지역에서는 강수량이 기록되는 곳도 있겠다.

이번 비의 예상 강수량은 이날 새벽 0시부터 오후 6시 사이 전남남해안과 경남권해안, 제주도에서 10~40㎜, 남부지방(전남남해안, 경남권해안 제외)과 울릉도에서 5~20㎜를 오가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기온은 6~11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3도, 인천 3도, 수원 2도, 춘천 -1도, 강릉 4도, 청주 4도, 대전 3도, 전주 4도, 광주 6도, 대구 3도, 부산 8도, 제주 11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8도, 인천 6도, 수원 8도, 춘천 8도, 강릉 10도, 청주 9도, 대전 10도, 전주 10도, 광주 10도, 대구 8도, 부산 12도, 제주 13도다.

미세먼지는 대체로 '보통' 수준이겠으나, 대부분 서쪽 지역에서는 밤에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돼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남쪽먼바다에서 26일 새벽부터 바람이 시속 35~60㎞로 강하게 불면서 2~4m로 높게 일겠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