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1.09.19(일)

연내 일본 서비스 예고, 오는 TGS 2021 통해 현지에 콘텐츠 및 게임성 소개

center
(사진=엔픽셀 제공)
[비욘드포스트 유제원 기자]
엔픽셀(공동대표 배봉건, 정현호)이 자사의 멀티플랫폼 MMORPG ‘그랑사가’의 일본 사전예약자 수가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성과는 지난 19일부터 사전예약을 시작한지 약 한 달 만에 달성한 것으로, 일본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신규 IP로는 이례적으로 사전예약자 수가 100만명을 돌파하며 현지 성과에 대한 기대감 역시 높아지고 있다.

엔픽셀은 지난 8월부터 ‘그랑사가’의 일본 티저 페이지를 오픈하고 게임의 비주얼 및 세계관 등 게임성 전반을 소개하는 한편 유명 성우진을 포함해 일본 게임업계를 대표하는 거장 ‘아마노 요시타카’ 및 ‘시모무라 요코’ 등과 협업을 시사한바 있는 현지 쇼케이스는 일본 트위터와 유튜브 합계 누적 시청자 수 200만 명을 돌파했다.

한편 ‘그랑사가’의 일본 서비스는 엔픽셀의 100% 자회사 ‘게임플렉스(GAMEPLEX Co.,Ltd, 법인장 김태수)’가 담당하며 오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진행되는 ‘도쿄게임쇼(TGS) 2021’에 참가해 ‘그랑사가’ 만의 독특한 매력과 콘텐츠를 일본 현지에 알린다는 방침이다.

kingheart@hanmail.net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