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1.12.06(월)
center
맑은 날씨를 보인 13일 오후 인천 중구 하늘정원을 찾은 시민들이 코스모스 밭을 거닐며 가을 정취를 느끼고 있다.
<뉴시스>
19일 인천 지역은 남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찬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낮까지 비가 내린 뒤 맑아질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은 “인천 지역에는 오후 2시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예상 강수량은 5~20㎜이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강화군 7도, 계양구·남동구·부평구 9도, 동구·미추홀구·서구 10도, 연수구·옹진군·중구 11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은 중구 15도, 강화군·계양구·남동구·동구·미추홀구·부평구·서구·연수구 14도, 옹진군 12도 등으로 예상된다.

서해앞바다에는 바람이 초속 6~16m로 불어 바다의 물결은 1.0~3.0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급격한 기온변화에 따라 면역력 저하 등 건강관리와 야외업무 종사자, 노약자, 등산객 등은 체온 유지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