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2.28(수)

한국기업평판연구소 빅데이터 분석결과...2위 세븐틴, 3위 스트레이키즈 순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2022년 12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방탄소년단, 2위 세븐틴, 3위 스트레이키즈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지난 11월 10일부터 12월 10일까지 측정한 보이그룹 브랜드 빅데이터 53,254,856 개를 소비자 행동분석을 통해 보이그룹 브랜드에 대한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를 측정했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분석은 보이그룹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브랜드평판 랭킹페이지를 통한 추천지수도 가중치로 포함되고 있다.

2022년 12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0위 순위는 방탄소년단, 세븐틴, 스트레이키즈, NCT, 더보이즈, 엑소, 몬스타엑스, 샤이니, 트레저, 비투비 순으로 분석됐다.

center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방탄소년단 (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 브랜드는 참여지수 570,811 미디어지수 3,843,016 소통지수 3,761,025 커뮤니티지수 4,101,62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276,480으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7,925,988과 비교하면 54.89% 상승했다.

2위, 세븐틴 ( 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도겸, 민규, 디에잇, 승관, 버논, 디노 ) 브랜드는 참여지수 251,875 미디어지수 1,360,002 소통지수 692,786 커뮤니티지수 1,501,22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805,885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2,229,913과 비교하면 70.67% 상승했다.

3위, 스트레이키즈 ( 방찬, 리노, 창빈, 현진, 한, 필릭스, 승민, 아이엔 ) 브랜드는 참여지수 161,112 미디어지수 875,584 소통지수 772,813 커뮤니티지수 789,12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598,638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2,893,592와 비교하면 10.19% 하락했다.

4위, NCT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텐, 재현, 윈윈, 마크, 런쥔, 제노, 해찬, 재민, 천러, 지성, 루카스, 정우, 쿤 ) 브랜드는 참여지수 66,856 미디어지수 542,727 소통지수 451,125 커뮤니티지수 1,157,90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218,616 으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104,326과 비교하면 100.90% 상승했다.

5위, 더보이즈 ( 상연, 제이콥, 영훈, 현재, 주연, 케빈, 뉴, 큐, 주학년, 선우, 에릭 ) 브랜드는 참여지수 88,639 미디어지수 552,015 소통지수 240,456 커뮤니티지수 1,242,34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123,456으로 분석됐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764,786과 비교하면 20.32%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2022년 1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방탄소년단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보이그룹 브랜드 카테고리는 지난 11월 브랜드 빅데이터 50,972,215개와 비교해보면 4.48%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17.46% 하락, 브랜드이슈 0.88% 상승, 브랜드소통 2.35% 하락, 브랜드 확산 16.72% 상승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2022년 12월 빅데이터 분석 1위를 기록한 방탄소년단 브랜드는 링크 분석에서는 "공연하다, 기록하다, 공개하다'가 높게 분석됐다. 키워드 분석에서는 '정국, 진, RM'이 높게 분석됐다. 긍부정비율 분석에서는 긍정비율 90.42%로 분석됐다. 방탄소년단 브랜드평판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22.21% 하락, 브랜드이슈 78.67% 상승, 브랜드소통 51.40% 상승, 브랜드확산 60.39% 상승했다."라고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